대한기독교여자 절제회 - KWCTU

교육자료실

“알코올이 뇌에 도착하는 시간은 ‘6분’” 서울신문 IT/과학 | 40분전

절제회 | 2009.06.17 15:52 | 조회 61408

“알코올이 뇌에 도착하는 시간은 ‘6분’” 서울신문 IT/과학 | 38분전

[서울신문 나우뉴스]알코올이 뇌에 전달되기까지 얼마나 걸릴까? 술을 마시면 알코올이 6분 만에 뇌에 도착해 뇌세포에 변화를 주는 것으로 밝혀졌다. 독일의 하이델베르크 대학병원 연구소가 남성 8명과 여성 7명에게 MRI 스캐너 위에 누워 알코올 농도 0.05~0.06%의 맥주 3잔 또는 와인 2잔을 마시게 했다. - 이 연구소 신경방사선과의 아르민 빌러 박사는 “알코올 수치가 높아질수록 뇌세포를 보호하는 크레아틴과 세포막을 형성하는 콜린이 모두 감소했다.”면서 “알코올이 흡수되는 속도나 뇌세포의 변화는 남녀 모두 똑같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건강한 사람은 술이 깨면서 세포가 회복되기 시작한다. 그러나 알코올 중독자들에게 뇌세포가 파괴됐다 회복되는 현상이 지속된다면 영구적 손상이 일어날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이 연구결과는 ‘대뇌 혈류 및 대사 저널(Journal of Cerebral Blood Flow and Metabolism)‘ 최신호에 게재됐으며 과학전문사이트 사이언스데일리 등에 소개됐다.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알코올이 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사실적인 자료는

범죄자들의 책임 전가 사유가 될 수 없습니다.

알코올로 인한 증상과 폐해를 알고도 음주를 선택한 것에 대한

더 큰 책임을 져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이러한 사실을 제대로 알려주지는 않고,

오히려 음주를 부추기는 사회적 병폐에 대하여 돌아보고 예방 할 때입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8개(1/7페이지)
로그인
교육자료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2018 국민건강영양조사/ 연령별 폭음율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2086 2018.11.27 16:14
공지 [전문가의 세계-뇌의 비밀](6) 이기적인 뇌를 지키는 문지기 “혈뇌장벽 절제회 1475 2018.10.18 16:00
공지 부모가 10대 자녀에게 권하는 ‘술 한 잔’…가족이니까 괜찮다? 아시아경 절제회 1480 2018.10.18 15:40
공지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 '성평등' 용어의 문제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2709 2018.07.17 13:30
공지 동성애 차별금지법을 반대하는 이유(요약) 절제회 2681 2018.07.17 13:42
공지 IOGT 보고서 : Alcohol and the SDGs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3501 2018.04.23 13:14
공지 2018 금주금연정책 건의문 발표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3341 2018.04.23 13:19
공지 대학생, '자발적 음주' 늘었다 절제회 3304 2018.03.02 16:11
공지 술, 두려움 관할하는 뇌 부위 해친다.하이닥 2006.02.24 절제회 2385 2017.12.21 16:26
공지 술이 남성보다 여성에게 더 해로운 이유 4가지하이닥 2017.07.19 절제회 2011 2017.11.20 16:30
공지 TV 속 술 한잔, 멋지지도 자연스럽지도 않아요! 첨부파일 절제회 5464 2017.11.15 15:57
공지 한국인, 하루 소주 1잔으로도 암 발생 위험 높아져…절주보단 '금주'해야 절제회 4054 2017.10.24 12:29
공지 집에 있던 술로, 부모와 친척의 권유로 음주를 시작하는 한국 청소년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6419 2017.09.18 18:21
공지 음주규제의 추진현황과 발전방향 :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4926 2017.06.26 17:27
공지 술 권하는 한국, 노르웨이를 배워라 : 국민일보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6634 2017.03.02 10:35
공지 인간 뇌, 25세까지 자라는데… '술독' 빠진 한국 대학생들 위험 절제회 5236 2016.12.21 16:34
공지 계류중인 음주규제법안 절제회 6515 2016.10.13 15:57
공지 방송법 시행령에서 주류 간접·가상 광고 규정 빠졌다이데일리 2016.07 절제회 7427 2016.10.11 12:03
공지 우울증, 자살까지 이어지는 뇌 속 원인 밝혀냈다연합뉴스 2016.06.2 절제회 4955 2016.06.21 11:59
공지 [2006년 식약청 국립독성연구원자료] “태아알코올증후군”중안면기형관련유 절제회 7635 2010.08.10 15:14
공지 [아동학대] 주로 집 안에서 흉기 폭력 많고…알코올중독자 비율도 높아경향 절제회 6583 2016.01.13 14:38
공지 [국감브리핑] 태아 발병 유발 가임기 여성 음주율 증가뉴스1 2014.1 절제회 30277 2015.03.09 14:42
공지 청소년기 과음, 뇌 구조 영구 손상 위험 코메디닷컴 2014.10.30 절제회 31680 2014.12.01 11:18
공지 임신 전 만성적 음주가 태아발달 및 모체의 대사기능이상 초래 /김원호 국 절제회 34520 2014.11.24 09:51
공지 술, 태아에 악영향…학습장애·ADHD 유발의협신문 2014.05.22 절제회 8385 2014.08.07 17:26
공지 10대에 폭음, 뇌손상으로 평생 고생코메디닷컴 2010.11.17 (수) 절제회 52961 2012.09.07 15:42
공지 술 한방울 안마신 15세 내아들, 이미 알코올중독 덫에 걸렸다니…동아일보 절제회 60243 2012.02.17 17:11
공지 과음이 당뇨병을 유발하는 세포내 원인 신호체계 최초 규명 공감코리아 20 첨부파일 절제회 61575 2010.10.15 19:50
공지 [2009식약청특수독성과]알코올노출 -행동과잉/주의력결핍증(ADHD)에 절제회 61291 2010.08.09 18:29
공지 [2010식약청특수독성과] 임신 전 아빠의 음주도 후손에게 영향 가능성 절제회 62509 2010.08.09 17:27
공지 술ㆍ의약품, 남성 정자 손상 일으킬 수도 환경일보 2008.06.05 절제회 61555 2008.06.09 10:41
공지 취하면 왜 이상행동? 뇌 ‘일시고장’ 탓 코메디닷컴 생활/문화 | 200 절제회 60059 2009.06.25 13:26
>> “알코올이 뇌에 도착하는 시간은 ‘6분’” 서울신문 IT/과학 | 40분 절제회 61409 2009.06.17 15:52
공지 한잔… 또 한잔… 뇌가 지워진다 헤럴드경제 생활/문화 | 2008.10 절제회 60625 2008.12.29 12:01
134 [일반] 왜곡된 혐오차별과 인권기본법의 문제점과 폐해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28 2019.07.04 11:29
133 [세미나및교육] FAS 및 FASD 관련 저서 절제회 83 2019.05.15 09:25
132 [기타] 사단법인 한국가족보건협회 에이즈 공익광고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104 2019.05.01 14:25
131 [정책기사] 아동·청소년시설 금주구역으로 지정한다 ! 복지부, ‘2018년 음주폐해예 절제회 277 2018.11.21 17:03
130 [연구기사] 술 조금만 마셔도 빨개진다? '대장암·고혈압' 위험도 ↑헬스조선 2018 절제회 282 2018.11.21 17:01
129 [뇌관련기사] 고령 알코올 중독 환자, 뇌 손상 위험 높아 하이닥 2018.03.15 절제회 293 2018.11.21 16:47
128 [정책기사] “꿀꺽 꿀꺽, 캬~” 음주장면 광고 못한다 동아일보 2018.11.14 절제회 287 2018.11.21 16:43
127 [실태기사] 한 번의 '폭음'도 무섭다… 심장·뇌·췌장 망가뜨려 헬스조선 2018.1 절제회 292 2018.11.21 16:38
126 [실태기사] 어린 자식에게 술 권한 부모, 바로 ‘당신’하이닥 2017.11.16. 절제회 462 2018.10.18 16:18
125 [실태기사] 암 예방하려면 술 얼마나 줄여야 할까?하이닥 2017.12.15. 절제회 334 2018.10.18 16:13
124 [뇌관련기사] 술 많이 마시는 사람, 치매 위험 3배 높아하이닥 2018.02.21. 절제회 326 2018.10.18 16:07
123 [뇌관련기사] 술 적당히 마셔도 뇌 손상 피할 수 없다 (연구) 서울신문 2017.06 절제회 327 2018.10.18 15:51
122 [뇌관련기사] 술, 대마초 보다 뇌 건강에 훨씬 해로워 메디컬투데이 2018.02.13 절제회 371 2018.10.18 15:33
121 [일반] 음주운전이 앗아간 22살 군인의 꿈…父 “개죽음 아닌 의로운 죽음이었으면 절제회 352 2018.10.10 10:35
120 [일반] 여보 이거 알아? 한국남자 12%가 술 때문에 죽는대 조선일보 2018. 절제회 320 2018.10.10 10:46
119 [일반] 하루 술 한잔 건강에 좋다?…소량 마셔도 득보다 실 커 매일경제 절제회 543 2018.08.29 16:13
118 [일반] 적당한 음주는 몸에 좋다? 믿지 마세요 동아일보 절제회 504 2018.08.29 16:10
117 [실태기사] "신생아 100명중 5.6명 '선천성 기형'…6년새 1.6배↑"연합뉴스 절제회 658 2018.05.23 12:58
116 [일반] 남성 동성애-에이즈 연관성, 의학적 근거 나왔다 국민일보 2018-04- 절제회 640 2018.04.26 16:38
115 [연구기사] 부모의 음주 습관이 아이에게 영향 준다하이닥 2014.08.29 절제회 747 2018.03.08 1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