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기독교여자 절제회 - KWCTU

자료실

제 41차 핀란드 헬싱키 세계대회 보고 Going Forward! Thinking Globally, Acting Locally

절제회 | 2019.07.24 13:43 | 조회 792






핀란드의 아름다운 자연과 회지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배경 음악 BACH. J. S.  "Meditation" )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Going Forward! Thinking Globally, Acting Locally


김정주 (세계기독교여자절제회 부회장)


 


세계기독교여자절제회 제 41차 세계대회를 다녀와서


 


1. 41차 헬싱키 세계대회



1883년 창립되어, 136주년을 맞는세계기독교여자절제회/WWCTU (World Woman’s Christian Temperance Union)는 여성들이 세운 첫 국제 여성 단체이다. “하나님과 가정과 나라를 위하여” (For God, for Home, and for Every Land)라는 모토를 가지고, 1888년부터 매 3년마다 세계대회를 개최하여 오고 있다. 2019년 제41 WWCTU대회는 핀란드 헬싱키 Scandic Paasi Hotel and Congress Paasitorni에서7 10-15일까지 열렸다.



개회식 프로그램은 핀란드의 독립을 위해 힘쓰던 작곡가 시벨리우스의 곡 (Prelude: Kuusi Op.75 No.5) 연주로 시작되었다. 러시아의 식민지가 되어 오랜 세월 고통을 받다가 1917년 독립을 쟁취한 핀란드는 좌우 대결의 힘든 싸움을 지혜롭게 해결하여 지금의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확고하게 구축하였다. 개회식에서 국가를 4절까지 모두 진지하게 부르는 핀란드 절제회원들의 모습에 나타난 애국심은 큰 감동을 주었다. 김영주 회장은 WWCTU 수석부회장으로 개회식 사회를 맡았다.



 


MCMCVO (Chief Visionary Officer) 김성주 회장은 7 10일 저녁 개회식에 참석하여 세계회장단과 초청 내빈들과 인사를 나누었고, 세계대회와 내빈들의 수고를 격려하여 MCM 제품을 선물했다.  또한 WWCTU대회 시작 첫 날인 7 11, 김성주회장은 참석자들에게 영감을 주는 연설 (Inspirational Address)을 하였다.



어머님, 여귀옥회장님께서 평생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절제 운동을 하시며 가르쳐 주신 대로 정직하게 사랑으로 사업을 시작하여, 술과 담배를 전혀 하지 않는 사업체로 회사를 키워 나갔다. 당시 사업계는 술과 담배, 뇌물이 관행이 되어 있어서, 심한 저항을 받았고 많은 손해를 감수해야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길이 부활에 이르는 길임을 굳게 믿어 물러서지 않고, 어려운 Global 환경에서도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 수 있었다.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가득 찬, 금주 금연하는 사업장이 걸음마다 승리한다는 구체적 사례를 국내와 국제 사업계에 남기고 있음을 감사한다. 절제운동이 사업 현장에서 승리하는 경험을 바탕으로 세계 대표단도 더욱 새 비젼으로 전진하시기 바란다.”


 


12일 오후에 김정주 박사는 Field Work 발표를 통해서, WWCTU 필드 워커로 절제회를 열 세 나라에 개척하여 자라게 돕는 과정을 보고 하였다. 가장 일찍 개척한 호주대한기독교여자절제회(1993)를 필두로, 인도네시아(1997), 네팔(2010), 뉴질랜드(2011), 캄보디아(2012), 세네갈(2014), 바누아투(2016), 탄자니아(2016), 미국(2017), 태국(2017), 몽골 (2018), 필리핀(2019), 영국 웨일즈(2019) 등에 절제회를 심었고, 잘 자라고 있음에 감사하였다. 절제운동을 소개한 두 선교지, 인도(2017)와 파라과이(2019) 선교사님들과의 교류에 대하여도 보고하였다. 새로운 나라에서 절제운동을 시작할 때마다 그들을 돕는 구체적 방법 중 하나는 그 나라 언어로 된 절제팜플렛을 보내주는 것이 효과적이었다고 나누었다.



하버드 의과대학교수와 백악관 마약 정책 자문역을 역임한 주제 강연자 Bertha K. Madras박사는 알코올로 인한 뇌 손상이 현대 사회 모든 질병과 사회 문제, 그리고 범죄와 긴밀한 관계가 있음을 의학적 연구와 통계를 제시하며 발표하였다. 강의의 핵심은 강의 제목과 같았다. , “마약과의 전쟁보다 더 중요한 것은, 우리의 뇌를 알코올과 모든 중독성 약물로부터 지키는 일이라는 것이었다.



 


 


  • 41차 세계대회 결의문


① 알코올 광고/판매를 스포츠 행사 또는 대규모 집회에서 할 수 없도록 입법화하고 알코올 섭취의 유해성을 적극 계몽할 것


② 소셜미디어는 어린이들이 건강한 삶을 배우는 교육적 도구로서만 사용하도록 할 것


③ 태아 알코올 장애 범주는 임신에 관련된 모든 여성에게 해당되므로 알코올 상품마다 알코올은 아기에게 해롭다는 경고문 부착과 국영 TV를 통해 금주 캠페인 할 것을 건의할 것


④ 갈증을 해결하기 위해 알코올 대신 맑은 물을 마실 수 있도록 개발 도상국에 우물 시설을 제공하는 운동에 적극 참여할 것


⑤ 세상을 파괴하는 마약의 고통으로부터의 해방을 위해 부모/교사/정부가 모두 힘을 합해 노력할 것을 건의할 것


 


 


마지막으로 다시 한번 WWCTU하나님과 가정과 나라를 위하여 (For God, For Home and For Every Glory)”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할 것을 세계회장단과 모든 참여자들이 함께 다짐하였다.


 


https://lh3.google.com/u/0/d/1HmMjAGjk5xwDfeqKPblrXArt56Wc0W8b=w1920-h1009-iv1


  • 2019 7 14WWCTU에 새로 선출된 세계회장단


앞줄 좌측부터 사무총장 Ann Bergen (Australia), 회장 Margaret Ostenstad (Norway),


회계 Aud Karin (Norway), 서기 Marily Johnson (U.S.A.)


뒷줄 좌측부터 제 4 부회장 Sheela Lall (India), 3 부회장 Kitty Johnson (U.S.A.),


2 부회장 Jung Joo Kim (Korea), 1 부회장 Irja Eskelinen (Finland)


 


 


 


2. WWCTU의 역사


 


Kate Sheppard 초상화

New Zealand 10 달러 화폐

 

Kate Sheppard on the $10 note


 


WWCTU의 창설자 프란시스 윌라드는 미국 노스웨스턴 첫 여자대학의 첫 여자 학장이었다. 그는 미국 사회가 알코올 중독으로 인해 가정이 무너지고 도덕성을 잃게 됨을 본 후 학장 자리를 떠나 절제운동에 전적으로 헌신하였다. 윌라드는 알코올로부터 가정을 보호하기 위해서 술 유통을 금지하도록 입안을 시도하였으나 1880년대 여성들에게는 참정권이 없었다. 미국기독교여자절제회 주도로 WWCTU는 다 함께 여성참정권운동에 적극적으로 앞장섰다. 뉴질랜드기독교여자절제회의 케이트 쉐퍼드 참정권부장은 뉴질랜드 국회에 3년 계속 여성참정권법을 발의하였고, 1893년 마침내 뉴질랜드 국회가 인류역사상 처음으로 통과시켰다.


 


WWCTU는 온 세계가 술과 담배, 그리고 마약 문제로 고통 받고 있는 것을 깨닫고 설립 이후 절제선교사를 해외에 보내어 각국에 절제회를 조직하였다. 절제운동의 핵심은 예방이다. 절제운동은 기독 여성들이 금주 금연, 순결, 평화, 절제, 봉사를 기치로 내걸고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으로 거룩하게 살아가는데 힘쓰고 입법활동에도 꾸준히 노력하여, 각국 법 제도를 성경 말씀에 기초하여 국민건강을 돕도록 주류유통과 광고를 철저히 규제하는 것이다.


 


WWCTU 1995년부터 태아알코올증후군에 대한 교육과 예방에 주목하였다. 술로 인해 인류사회에 미치는 가장 큰 해악 중 하나는 임신 중 여성이 마시는 술로 태아가 지능지수 70이하의 뇌성마비, 중추신경 장애, 안면 기형 등을 가진 태아알콜증후군 (Fetal Alcohol Syndrome)을 가지고 태어나는 것이다. 그러나 태아알코올증후군은 여성이 술을 마시지 않으면 100% 예방할 수 있다. 가임 여성들에게 금주의 중요성을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할 것이다. 그러므로 음주운전, 가정 폭력, 각종 범죄의 주요 원인이 되는 알코올의 악영향을 널리 알려 갖가지 질병과 범죄 예방에 더욱 힘쓰고 있다. 복음을 전하고 여성교육, 사회봉사를 통해 술이 가장 무서운 마약임을 알리고, 마약이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 중독 문제를 해결하도록 오늘도 WWCTU는 각 나라에 절제운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고 있다.  


 


 


3. 대한기독교여자절제회의 연혁


 


WWCTU가 파송한 영국인 크리스틴 틴링 선교사는 우리 나라를 방문하여 이화학당, 배재학당 등에 절제운동을 소개하여 큰 호응을 얻었고, 1923년 한국 초기 선교사들과 초대 한국 교회 여성들이 대한기독교여자절제회 전신인 조선기독교여자절제회를 창립하였다.


 


해방 후 절제회는 축첩제도 폐지를 입법화하였고 1969년 당시 절제회 이사였던 여귀옥 여사가 절제회관을 마련하였고 1972년에는 절제 연합회 회장으로 취임하여 그 후 1980년 말까지 20여년을 매매춘 방지에 힘썼다. 당시 무작정 상경하던 젊은 여성들이 포주들의 꾀임에 넘어 가기 전에 그들을 구출하여 절제회관에서 숙식을 제공하면서, 미용, 편물, 양재 교육 등을 통한 경제적 자립과 성경 말씀을 가르쳐 신앙으로 바르게 설 수 있도록 도왔다. 절제회는 1985년 후, 절제어린이집을 서울과 대구에 개원하여, 맞벌이 부부들을 후원하면서, 전국적으로 금주 금연 계몽운동에 힘쓰고 있다. 또한 세계 각처에 나가 있는 한국 선교사들을 통해 해외에 절제회를 개척하고 선교지 신학생들에게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65회 생신날 여귀옥권사

대한기독교여자절제회 연합회 회장(1972~2006)

 

http://kwctu.org/2015_html/img/kwctu/ok_front.png


강인한 여성

 

 

강한 여성은 매일 자기 몸을 관리합니다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무릎 꿇고 자기 영혼도 관리합니다.

 

강한 여성은 아무 것도 두려워하지 않습니다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그의 두려움 가운데서도 용기를 나타냅니다.

 

강한 여성은 실수를 하면 같은 실수를 다시 하지 않습니다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삶의 실수가 또한 하나님의 축복이며 그것이 자산이 된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강한 여성은 확실하게 걷습니다그러나

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그가 넘어질 때도 하나님께서 붙들어 주실 것을 압니다.

 

강한 여성은 자신감을 그의 얼굴에 나타냅니다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은혜로 옷을 입습니다.

 

강한 여성은 그가 그의 길에 충분히 강하다고 하는 신념을 가집니다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그가 걷는 길에서 강하여질 것을 믿습니다.

 

강한 여성은 자기의 최상의 것을 누구도 가지기를 원하지 않습니다그러나

강인한 여성은 자기의 최상의 것을 모든 사람과 나눕니다.

 

 

 

잠언 31:30-31

고운 것도 거짓되고 아름다운 것도 헛되나 오직 여호와를 경외하는 여자는 칭찬을 받을 것이라.

그 손의 열매가 그에게로 돌아갈 것이요 그 행한 일로 말미암아 성문에서 칭찬을 받으리라.

 

 

 


 


 


 


 


 


 


 


 


 


 


 


 


 


이와 같이 인류사회의 복지와 건강을 위하여, 알코올의 해독을 알리고 유통을 규제하는데 적극적 활동을 펼치고 있는 부단한 노력을 인정해서 WWCTU는 국제 금주회 (International Organization of Good Templars), 청십자회 (Blue Cross)와 함께 2017년 노벨 평화상 공동후보로 추천되었다. 제적인 활동과 더불어 한국 여성의 권익신장과 여성발전을 위해 많은 기여를 한 공로로 대한기독교여자절제회 김영주 회장은 여성가족부장관상을 받았다.


 



41WWCTU 세계대회 (핀란드 헬싱키 Scandic Paasi Hotel and Congress Paasitorni)





1. 김정주 박사 보고(WWCTU 제 2부회장)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2. 한국활동 발표 (오혜연 WWCTU YTC부장)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3. 몽골 (이레두이 후레대학 교수)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4. 캄보디아 (이미혜 캄보디아 지부)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5. 필리핀 (김은호 마닐라 지부)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6. 미국 (이사야 미국 지부대표)

아래 첨부파일



7. 교육부, 유엔 리포트(오소연 WWCTU 교육부장)

- 교육부  ppt File 클릭 

- 유엔 리포트  ppt File 클릭 



8. 유성필 전도사님 간증 및 "회복으로 가는 길"(중독회복상담학교소장)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9. 김문자 권사님 간증문(뉴질랜드 지회)

아래 첨부파일


10. 신채원 자기소개 및 탈렌트쇼(YTC)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동영상 다운받기(위 동영상이 안 보이시면 다운받아 보세요)



11. Changing Your Mind: Drugs in the Brain - Bertha K Madras, PhD

(아레 첨부파일 WCTU sent Bertha Madras PDF file Report of the 41st World Convention of the WWCTU.pdf)



Dear Margaret!


Thank you very much for sharing the music video of the 41st World Convention of the WWCTU.
The Convention is now spreading the temperance message far and wide through those who attended the conference.
Vanuatu WCTU's missionary Mrs. Nanjoo Kim just wrote me an email that Vanuatu would have her national convention in September. VWCTU plans to invite the wives of the pastors, who now begins WCTU work in the islands, where their husbands are ministering, as branches of VWCTU. The wives have been sent out with temperance education from the Presbyterian Theological Seminary, which Missionary Chun He Won, Nanjoo Kim's husband, has supported very long. Martha Kalpram is teaching the wives of the students, whose husband is the President of the School.

While at the convention break, Martha Kalpram shared her vision that she would help the wives of the seminary to do the temperance work wherever their husband go for ministry. Let us pray that an amazing outburst of the temperance work will occur in Vanuatu and the islands in the South Pacific, all for God, for Home, and for Every Land.

All the glory be to God our Father in Heaven!

Proverbs 23:29-35

In Christ,

Jung Joo Kim

PS: A Photo, below: Mrs. Martha Kalpram shared her vision that she would send out the pastors' wives she was teaching at the Presbyterian Theological Seminary to plant the temperance branches wherever they would be pastoring with their husbands.


* 41회 핀란드 세계대회 동안 사진봉사를 해주신 민지훈님 편지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