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기독교여자 절제회 - KWCTU

교육자료실

술, 두려움 관할하는 뇌 부위 해친다.하이닥 2006.02.24

절제회 | 2017.12.21 16:26 | 조회 406

술, 두려움 관할하는 뇌 부위 해친다.하이닥 2006.02.24 

 

  < 알코올 중독자의 뇌세포는 정상인과 확실히 다르다.>    

  최근에 알코올 중독 증세를 보이는 사람들의 뇌세포는 정상인들과 다른 양상을 보인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되었습니다. (과학대중지 '뉴사이언티스트' 최근호, 호주 퀸즐랜드대 로즈마리 크라이거 박사팀의 연구)    


이와 관련하여 크라이거 박사는 '아미그달라'라는 부위에 알코올이 침투하면 수백 개의 유전자 활동을 저하시킨다는 사실을 뇌영상 정보를 통해 알아내었으며, 이 정보는 아미그달라 부위가 알코올의 직접적인 목표라는 사실을 분명히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아미그달라* 뇌의 측두엽 안쪽에 있는 편도체와 해마로 구성된 변연계(Limbic System) 끝 쪽에 자리잡고 있는 아미그달라(소뇌편도, Amygdala)는 감정을 조절하는 기관입니다.
특히 감정 중에서도 두려움의 정서를 다루고 있기 때문에 강한 충격이나 공포의 기억을 저장하며, 생존에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는 기관입니다


  < 알코올 중독자, 유전자 활동 교란으로 각종 증상 유발 >    

 1. 알코올 중독과 신경교란 - 평소와 다른 만취 행동 나타나 알코올은 신경세포간의 신호전달 체계를 교란시켜 정확한 정보 교환 과정을 방해하기 때문에 기억 상실과 무의식적인 행동이 나타나게 만듭니다.

2. 에너지원으로 알코올 사용 - 술 계속 찾게 만들어 금주 중인 알코올 중독자는 금단 증상의 괴로움 이외에도 인체에서 필요한 에너지원으로 알코올을 이용하려고 하는 것 때문에 더욱 술을 못 끊고 찾게 된다고 합니다. 알코올은 열량만 있고 영양가는 없기 때문에 알코올 중독은 영양실조로 쉽게 이어지기도 합니다.

3. 시간유전자 활동 감소 - 수면장애 알코올의 독성 대사물질이 하루 24시간을 인지하는 시간유전자의 활동량을 떨어뜨려 실제 알코올 중독자의 50% 이상이 불면증을 호소한다고 합니다.만성적인 불면증은 수면 시간을 불규칙적으로 만들고, 잠을 자기 위해 또 술을 찾게 되는 악순환을 가져오기 때문에 매우 심한 수면장애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4. 중독 증세를 억제하는 단백질 생산 줄어 - 금주 어렵게 만들어 알코올 중독자에는 중독 증세를 억제하는 단백질 생산이 줄어들어 금주를 어렵게 합니다.     



 [출처] : http://www.hidoc.co.kr/news/healthtoday/item/C0000017936 | 하이닥   -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46개(1/6페이지)
로그인
교육자료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IOGT 보고서 : Alcohol and the SDGs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500 2018.04.23 13:14
공지 2018 금주금연정책 건의문 발표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475 2018.04.23 13:19
공지 대학생, '자발적 음주' 늘었다 절제회 662 2018.03.02 16:11
공지 TV 속 술 한잔, 멋지지도 자연스럽지도 않아요! 첨부파일 절제회 946 2017.11.15 15:57
공지 19세-39세 폭음률 남성 58%, 여성 36.2% 첨부파일 절제회 717 2017.11.13 14:07
공지 한국인, 하루 소주 1잔으로도 암 발생 위험 높아져…절주보단 '금주'해야 절제회 961 2017.10.24 12:29
공지 집에 있던 술로, 부모와 친척의 권유로 음주를 시작하는 한국 청소년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1425 2017.09.18 18:21
공지 음주규제의 추진현황과 발전방향 :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1641 2017.06.26 17:27
공지 술 권하는 한국, 노르웨이를 배워라 : 국민일보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1888 2017.03.02 10:35
공지 인간 뇌, 25세까지 자라는데… '술독' 빠진 한국 대학생들 위험 절제회 1966 2016.12.21 16:34
공지 계류중인 음주규제법안 절제회 2139 2016.10.13 15:57
공지 술 광고 제한한다··· 복지부, 주류광고 금지 매체 확대이뉴스투데이 20 절제회 2163 2016.10.13 15:17
공지 방송법 시행령에서 주류 간접·가상 광고 규정 빠졌다이데일리 2016.07 절제회 2223 2016.10.11 12:03
공지 시도 때도 없이 들이대는 술 광고 주간경향 2015.12.29 절제회 2196 2016.10.11 11:57
공지 우울증, 자살까지 이어지는 뇌 속 원인 밝혀냈다연합뉴스 2016.06.2 절제회 1730 2016.06.21 11:59
공지 [2006년 식약청 국립독성연구원자료] “태아알코올증후군”중안면기형관련유 절제회 4305 2010.08.10 15:14
공지 [아동학대] 주로 집 안에서 흉기 폭력 많고…알코올중독자 비율도 높아경향 절제회 3357 2016.01.13 14:38
공지 [국감브리핑] 태아 발병 유발 가임기 여성 음주율 증가뉴스1 2014.1 절제회 27146 2015.03.09 14:42
공지 청소년기 과음, 뇌 구조 영구 손상 위험 코메디닷컴 2014.10.30 절제회 28563 2014.12.01 11:18
공지 임신 전 만성적 음주가 태아발달 및 모체의 대사기능이상 초래 /김원호 국 절제회 31451 2014.11.24 09:51
공지 술, 태아에 악영향…학습장애·ADHD 유발의협신문 2014.05.22 절제회 5015 2014.08.07 17:26
공지 10대에 폭음, 뇌손상으로 평생 고생코메디닷컴 2010.11.17 (수) 절제회 49734 2012.09.07 15:42
공지 술 한방울 안마신 15세 내아들, 이미 알코올중독 덫에 걸렸다니…동아일보 절제회 56901 2012.02.17 17:11
공지 과음이 당뇨병을 유발하는 세포내 원인 신호체계 최초 규명 공감코리아 20 첨부파일 절제회 58322 2010.10.15 19:50
공지 [2009식약청특수독성과]알코올노출 -행동과잉/주의력결핍증(ADHD)에 절제회 58204 2010.08.09 18:29
공지 [2010식약청특수독성과] 임신 전 아빠의 음주도 후손에게 영향 가능성 절제회 59100 2010.08.09 17:27
공지 술ㆍ의약품, 남성 정자 손상 일으킬 수도 환경일보 2008.06.05 절제회 58216 2008.06.09 10:41
공지 취하면 왜 이상행동? 뇌 ‘일시고장’ 탓 코메디닷컴 생활/문화 | 200 절제회 56942 2009.06.25 13:26
공지 “알코올이 뇌에 도착하는 시간은 ‘6분’” 서울신문 IT/과학 | 40분 절제회 58101 2009.06.17 15:52
공지 한잔… 또 한잔… 뇌가 지워진다 헤럴드경제 생활/문화 | 2008.10 절제회 57374 2008.12.29 12:01
116 [실태기사] "신생아 100명중 5.6명 '선천성 기형'…6년새 1.6배↑"연합뉴스 절제회 42 2018.05.23 12:58
115 [일반] 남성 동성애-에이즈 연관성, 의학적 근거 나왔다 국민일보 2018-04- 절제회 86 2018.04.26 16:38
114 [연구기사] 부모의 음주 습관이 아이에게 영향 준다하이닥 2014.08.29 절제회 214 2018.03.08 13:49
113 [뇌관련기사] 잦은 음주가 유발하는 알코올성 치매 하이닥 2017.11.09 절제회 196 2018.03.08 13:44
112 [연구기사] 한잔 가벼운 소량 음주도 암 위험 ↑하이닥 2017.11.09 절제회 207 2018.03.08 13:40
111 [실태기사] 음주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하이닥 2013.07.10 절제회 196 2018.03.08 13:33
110 [정책기사] [단독] 대구대 ‘술 없는 새내기 인성캠프’ 그뤠잇! 국민일보 2018. 절제회 203 2018.03.07 16:33
109 [실태기사] 음주와 암의 상관관계, 술이 부르는 암 5하이닥 2015.12.30 절제회 290 2017.12.21 16:48
108 [연구기사] 술 일찍 배울수록 술꾼 된다하이닥 2012.08.21 절제회 295 2017.12.21 16:34
>> [뇌관련기사] 술, 두려움 관할하는 뇌 부위 해친다.하이닥 2006.02.24 절제회 407 2017.12.21 16:26
106 [관련기사] 분노의 사회, 해법은 어디에 있는가? 절제회 302 2017.11.20 16:39
105 [뇌관련기사] 맨날 폭음하면 뇌 줄기세포까지 파괴 메디컬투데이 2017.11.13 절제회 295 2017.11.20 16:33
104 [FASD및기형출산기사] 술이 남성보다 여성에게 더 해로운 이유 4가지하이닥 2017.07.19 절제회 306 2017.11.20 16:30
103 [세미나및교육] 술은 심장에 좋은가? 절제회 302 2017.11.20 16:23
102 [실태기사] 술 소비 최고치… 1인당 맥주 年 366캔 마신셈 조선일보 2017.11 절제회 291 2017.11.20 16:15
101 [정책기사] 925억 들인 제주 도심광장, 노숙자·취객 놀이터로조선일보 2017.09 절제회 624 2017.09.07 11:58
100 [FASD및기형출산기사] 알코올의 독성 사진 첨부파일 절제회 564 2017.09.04 17:23
99 [정책기사] 술 권하는 대중매체, 민간협의체에서 논의한다 첨부파일 절제회 1097 2017.09.04 17:18
98 [연구기사] 적당한 음주, 정말 심장 건강에 좋을까?(연구)코메디닷컴 2017.05. 절제회 781 2017.05.25 12:43
97 [실태기사] 2015 청소년건강행태온라인조사 첨부파일 절제회 567 2017.05.12 17:06